상호명: (주)더클로젯컴퍼니

소재지: 서울특별시 성동구 연무장18길 5

대표이사: 성주희

통신판매업신고: 제2017-서울강남-01455호

사업자번호: 428-86-00293

  •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검색
  • Closet Share

‘클로젯셰어’ 국내외 소외계층에 의류 3천벌 기부

‘클로젯셰어’ 국내외 소외계층에 의류 3천벌 기부 - 비영리법인 ‘옷캔’통해 여성, 아동의류 3천벌 전달

- 공유부터 나눔까지 사회적 가치 실천에 힘써




더클로젯컴퍼니(이하 더클로젯)가 운영중인 패션공유 플랫폼 ‘클로젯셰어’가 비영리법인 ‘옷캔’을 통해 국내외 소외계층에 의류 3천벌을 기부했다.

‘클로젯셰어’는 개인이 소유한 옷과 가방을 공유하는 플랫폼으로, 사용자는 자유롭게 옷을 빌리거나 다른 사용자에게 대여하여 수익을 낼 수 있다. 이번 기부는 ‘클로젯셰어’의 패션공유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들과 함께 참여한 것으로, 2주 동안 3천벌의 의류가 기부를 위해 모였다.

더클로젯 성주희 대표는 “클로젯셰어는 의류를 버리지 않고 공유함으로서 패스트 패션으로 인한 자원낭비를 막고 쓰레기를 줄이는 친환경적인 소비방법이다” 라며 “회사 차원에서 사회적 가치에 대해 많은 관심을 두고 있는 만큼 또 다른 실천 방법은 없을지 고민하게 되었고, 이번 기부를 진행하게 되었다.” 고 말했다.

또한 “첫 시도였음에도 많은 고객들이 우리와 뜻을 모아 3천벌의 의류 기부에 참여했다.” 며 “앞으로도 정기적인 기부를 진행할 예정” 이라고 덧붙였다.

더클로젯은 2018년 초 카카오벤처스의 투자를 유치했으며, 패션렌탈은 물론 개인간 패션공유 시장의 비약적인 성장을 바탕으로 지난 12월에는 싱가포르까지 서비스를 론칭, 추가 해외 진출을 준비하며 글로벌 패션 공유 플랫폼으로 나아가고 있다.


관련기사 어패럴뉴스 http://www.apparelnews.co.kr/naver/view.php?iid=75403

패션비즈 http://www.fashionbiz.co.kr/TN/?cate=2&recom=2&idx=171265

조회 48회